LG 대체선발 장원삼, 키움전 3.2이닝 3실점

입력 2019-05-08 20:4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LG 트윈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열렸다. LG 장원삼이 1회말 등판해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고척|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LG 트윈스 대체 선발 투수 장원삼이 8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의 원정 경기에서 3.2이닝 3실점으로 조기 강판됐다. 1회 키움에게 선취 1점을 허용했지만, 2~3회는 잘 버텼다. 각 삼자범퇴와 무실점으로 막았다. 하지만 4회 2사 이후 임병욱을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시켰고, 후속타자인 이지영과 허정협에게 연속 안타를 맞아 2점을 추가로 헌납했다. 장원삼은 4회를 직접 마무리 짓지 못하고, 구원 투수 심수창에게 마운드를 넘겨줬다.

고척|서다영 기자 seody3062@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