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루친스키 ‘장난기 발동’

입력 2021-05-23 16:5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3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키움 히어로즈 경기가 열렸다.

선발 투수로 등판한 NC 루친스키가 2회말 투구를 마치고 박민우에게 로진백을 던지며 장난을 치고 있다.

고척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