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 4인과 기념 촬영하는 선수들 [포토]

입력 2022-07-17 00:0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6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2 KBO 올스타전’ 드림 올스타와 나눔 올스타의 경기에 앞서 레전드 4인으로 선정된 이승엽, 이종범, 최동원을 대신해 아들 최기호 씨, 선동열이 LG 김현수, 키움 이정후, 허구연 KBO 총재, 롯데 이대호, KT 박병호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잠실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