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정대세, 결혼생활 최대 위기? “입장 곤란해”

입력 2018-04-27 17:45:00
프린트
크게보기

‘너는 내 운명’ 정대세, 결혼생활 최대 위기? “입장 곤란해”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정대세가 결혼 생활 최대 위기를 맞았다.

30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대세투어 시즈오카’ 편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축구 선수 황석호 부부를 위해 가이드로 변신한 정대세-명서현 부부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 2012년 제30회 런던 올림픽 축구 동메달리스트에 빛나는 황석호 선수는 최근 정대세의 소속팀이기도 한 시즈오카 ‘시미즈 에스펄스’로 이적한 바 있다.

정대세는 ‘시즈오카 하이패스’라는 별명답게, 시즈오카의 상징인 후지산부터 동네 구경까지 다양한 코스를 준비하며 ‘대세투어’ 가이드로 변신했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투어 모습을 지켜보던 MC 김숙이 “대세투어 가보고 싶단 말이야”라고 말하는 등 기대감을 높였다는 후문.

또한 이 날 방송에서는 정대세 부부와 황석호 부부의 ‘평행이론’ 인연도 공개돼 스튜디오에 있던 출연자들이 깜짝 놀랐다. 이유인즉슨, 두 부부는 결혼한 연도부터, 직업, 자녀 나이까지 다 똑같았기 때문. 과연 정대세 부부와 황석호 부부는 어떤 인연일지 관심을 모았다.

한편, 이렇게 공통점이 많은 정대세-황석호 부부에게도 한 가지 다른 것이 있었다. 바로 애정 표현이었다. 명서현은 황석호 부부를 보며 “손 잡았어?”라며 계속 질투를 해 웃음을 자아냈고, 정대세 또한 눈앞에서 펼쳐지는 애정 행각에 “내가 입장이 많이 곤란하네”라며 결혼 생활 최대 위기를 맞는 모습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정대세가 결혼 생활 최대 위기를 맞은 사연은 무엇일지, 대세투어 시즈오카 편의 뒷이야기는 30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