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 H “새 앨범 콘셉트는 복고” [화보]

입력 2018-06-27 08:03:00
프린트

트리플 H “새 앨범 콘셉트는 복고” [화보]

새 앨범 콘셉트, 레트로 퓨처리즘 화보 진행
트리플H가 1년여 만에 새로운 앨범으로 컴백한다. 컴백을 앞두고 진행한 쎄씨(CeCi) 7월호 화보에서는 트리플 H 멤버인 현아, 후이, 이던이 새 앨범 콘셉트에 맞추어 대담하고 당당한 그들만의 색을 표현했다.

“지난 앨범이 방황하는 청춘의 이야기를 담았다면 이번 앨범은 거기에 과거에 대한 향수를 더했어요. 지금은 우리가 스마트폰을 쥐고 살지만 폴더폰이나 삐삐를 사용했을 때를 생각했어요. 옛날 뮤지션들에게 영감을 받기도 했고요. 레트로와 미래의 콜라보, ‘레트로 퓨처리즘’이 이번 앨범의 주제이자 제목이죠.“

현아는 이번 앨범을 소개하며 요즘 레트로 무드에 빠져있다고 밝혔다. 새로운 앨범을 살짝 스포해달라는 질문에 이던은 “지금껏 본 적 없는 새로움” 이라며 자신감을 비췄고 현아는 후이의 새로운 창법을 귀 기울여 들어봐 달라고 당부했다.

트리플 H는 7월 18일, 본격적인 앨범 활동을 시작하며 화보 장인 현아의 포스가 느껴지는 화보, 후이, 이던과 호흡을 맞춘 케미 돋는 화보는 쎄씨 디지털과 쎄씨(CeCi) 7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쎄씨)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