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수, 영화 ‘기방도령’ 캐스팅…사극 첫 도전 [공식]

입력 2019-01-07 08:56:00
프린트

신은수, 영화 ‘기방도령’ 캐스팅…사극 첫 도전 [공식]

신은수가 영화 '기방도령'(가제)을 통해 관객들과 만난다.

'기방도령'은 남존여비 관념으로 여인들이 억압받던 옛 시절, 조선 최초로 남자 기생이 되어 여인들의 심장을 뛰게 하는 귀여운 사랑꾼 ‘허색’과 시대를 앞서가는 진보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꽃처럼 화사한 여인 ‘해원’이 진실한 사랑을 찾아 벌이는 신박한 사극 이야기이다.

기생의 아들로 태어나 기방에서 자란 도련님 '허색' 역에 이준호가 캐스팅됐으며, 정소민이 그와 호흡을 맞춘다.

신은수는 이준호가 얹혀사는 곳이자 예지원(난설 역)이 운영하는 유수 깊은 기생집 '연풍각'에서 지내는 '숙정'으로 분한다. 숙정은 이준호가 친동생처럼 아끼는 인물로, 스크린에서 보여줄 두 배우의 호흡에 많은 기대가 쏠리고 있다.

신은수는 "드라마 '배드파파'를 잘 마무리 짓고, 바로 좋은 영화에 출연하게 돼 너무 기쁘다. 2019년 한 해를 기분 좋게 시작할 수 있을 것 같다. 사극은 처음이라 조금 걱정도 되지만 정말 열심히 준비해 선배님들과 멋진 호흡을 보여주겠다"라는 당찬 포부를 밝혔다.

사진│JYP 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