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8cm 11살 농구 선수, 뭘 먹고 자랐기에…“부럽다”

입력 2014-01-14 21:23:41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88cm 11살 농구 선수’

신장 188cm의 11세 농구 선수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188cm 11살 농구 선수’라는 제목의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선수들 중 유난히 큰 키로 시선을 끄는 선수의 모습이 보인다. 이 선수는 11세에 불과하지만 188cm 77kg의 당당한 체격을 자랑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188cm 11살 농구 선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188cm 11살 농구 선수, 사실이야?”, “188cm 11살 농구 선수, 어느 정도까지 자랄까”, “188cm 11살 농구 선수, 스카우트 열풍 예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