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팬 사인 요청에 화답… ‘친절한 지현씨’

입력 2014-04-10 1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배우 전지현이 뉴질랜드에서 목격돼 눈길을 끌었다.

지난 9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전지현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전지현은 뉴질랜드 퀸스타운의 한 카페에서 여유로운 모습을 즐기고 있다. 이 사진은 중국 팬이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게시자는 “지금 전지현은 뉴질랜드에 머물고 있다”면서 “(사인을 요청했더니) 전지현이 자신의 가방에서 본인이 휴대하고 있던 사진을 꺼내 거기에 사인해줬다”고 밝혔다.

이 소식에 누리꾼들은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여신이다”,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친절하네”,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좋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인터넷 게시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