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김용건 “하정우·차현우 내년이면 결혼하지 않을까”

입력 2014-04-26 09: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나혼자산다 김용건 “하정우·차현우 내년이면 결혼하지 않을까”

‘나혼자산다 김용건’이 아들 하정우, 차현우의 결혼에 대해 이야기했다.

2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지인의 결혼식을 찾았다가 오랜 동료와 만난 김용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두 번의 결혼식에 참석하며 많은 친구를 만난 김용건은 하정우의 결혼에 걱정하면서 “손자 사진을 보여주면 부럽다”라고 속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김용건은 “아들들이 벌써 37살, 35살인데 장가갈 생각을 안 하고 있다”며 “친구들이 손자 사진 보여주고 그러면 부럽다. 때가 됐으니 해야 되는데 그게 마음대로 되는 건 아니지 않나”며 걱정했다.

하지만 김용건은 “때가 되면 하지 않겠나. 나도 편하게 생각한다. 올해 아니면 내년엔 하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나혼자산다 김용건 아들 결혼 속내를 접한 네티즌들은 "나혼자산다 김용건, 아들들 좋은 여자 만나고 있나요?", "나혼자산다 김용건, 하정우 결혼할 나이가 되긴 했네", "나혼자산다 김용건, 내심 바라는게 아버지 마음잉지"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