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수지 "과거 김완선과 친하지 않았다…마주치면 눈 인사 정도"

입력 2014-08-04 15:3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강수지, 김완선, 한백희'

가수 강수지가 과거 김완선과의 친분 관계를 언급했다.

4일 오전 방송된 KBS2 ‘여유만만’에는 가수 강수지와 김완선이 출연해 화제를 낳았다.

이날 김완선은 “강수지와 둘이서 방송 출연한 건 처음”이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강수지는 “예전에는 친하지 않았다. 김완선은 늘 매니저였던 이모 故 한백희 씨와 있었고 이야기할 수 없었다"면서 "김완선과 눈 마주치면 인사하는 정도가 끝이었다”고 회상했다.

이 말을 들은 김완선은 “그때 나 빼고 모인다는 사실을 전혀 몰랐다. 다들 나처럼 사는 줄 알았다”고 답변했다.

누리꾼들은 "김완선 이모, 매니저 였구나", "강수지 김완선 둘이 방송 출연한 게 처음이라니…", "김완선 이모, 김완선 철통 방어했었나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