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클라라, 그림자 마저 섹시

입력 2014-12-09 11: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워킹걸'조여정과 클라라가 제대로 망가진다.

배우 클라라가 9일 오전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워킹걸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이날, 조여정, 클라라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편, 신선하고 화끈한 코미디 ‘워킹걸’은 하루 아침에 회사에서 해고당한 커리어우먼 보희와 폐업 일보 직전의 성인샵 CEO 난희의 엉뚱하고 후끈한 동업 스토리를 그린다. '워킹걸'은 내년 1월 8일에 개봉.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en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