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이민호 ‘너무 잘생겨서 문제~’

입력 2014-12-12 11: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이민호가 12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강남1970’ 제작보고회에서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영화 ‘강남1970’은 1970년대 서울,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땅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액션 드라마로 유하 감독, 이민호와 김래원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말죽거리 잔혹사’와 ‘비열한 거리’를 잇는 유하 가독 거리 3부작의 완결편인 ‘강남 1970’에서 이민호와 김래원은 고아 출신으로 넝마주이 생활을 하며 서로를 의지하고 살아가는 종대와 용기로 분했다.

이민호, 김래원이 출연하는 영화 ‘강남 1970’은 오는 2015년 1월 21일 개봉된다.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