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4’ 남소현, 일진설 제기…충격적인 내용 ‘타격 클 듯’

입력 2014-12-16 20: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팝스타4 남소현 일진설. 사진|방송캡처·온라인 게시판 글 캡처

‘K팝스타4’ 남소현, 일진설 제기…충격적인 내용 ‘타격 클 듯’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4’ 참가자 남소현의 일진설에 누리꾼들의 반응이 식지 않고 있다.

15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를 통해 K팝스타4 남소현 실체’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폭로 글이 게시됐다.

자신을 남소현의 중학교 후배라고 소개한 게시자는 글을 통해 “남소현이 ‘K팝스타’에 나간다는 이야기를 듣고 어이가 없었다. 남한테 피해 끼친 적이 장난 아니게 많았다”고 서두를 뗐다.

게시자는 “남소현이 후배들에게 적게는 5000원, 많게는 5만원 정도의 금액을 모아오라고 많이 시켰다”면서 “술과 담배를 모두 했다. 중학교에서는 담배를 걸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옷을 팔아달라고 연락 올 때도 있었는데, 우리가 못 팔면 결국 돈을 모아서 사야했다”고 덧붙였다.

더불어 그는 “‘K팝스타’에 나와서 온갖 순한 척은 다 한다니 정말 어이가 없다. 영악하게도 고등학교 가서 이미지 관리 하더니 자기 담배도 술도 안 한다고 그러더라”면서 “남에게 고통을 주고 압박감을 주던 사람이 자기는 좋아하는 거 하면서 잘 되면 억울하지 않겠느냐”고 호소했다.

특히 글쓴이는 남소현의 중학교 졸업앨범 사진 등을 함께 올려 자신의 글에 설득력을 더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K팝스타4 남소현, 타격 클 듯” “K팝스타4 남소현, 충격적인 내용” “K팝스타4 남소현, 일진설 제기”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남소현은 ‘K팝스타3’ 출신 남영주의 친동생으로 지난주 방송된 ‘K팝스타4’ 랭킹오디션에 합격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