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공주’ 천우희, 청룡영화제 여우주연상… “포기하지 말라는 뜻인 것 같아”

입력 2014-12-18 10: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공주-여우주연상 천우희’. 동아닷컴DB

배우 천우희의 여우주연상을 수상 소식이 이목을 끌고있다.

천우희는 17일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제35회 청룡영화상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으며 “이렇게 작은 영화에 유명하지 않은 제가 큰 상을 받다니…”라고 감격해 말을 잇지 못했다.

그는 폭풍 눈물을 흘리며 “이수진 감독님과 어려운 환경에서 고생한 스태프들, 배우들 그리고 관객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갑자기 생각났는데 소속사 식구들, 사랑하는 가족들에게 감사드린다. 이 상을 주신 게 포기하지 말라는 뜻인 것 같다”라고 덧붙여 감동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앞으로 배우 생활하며 의심하지 않고 자신감을 갖고 열심히 배우하겠습니다. 앞으로 독립영화, 예술영화에 관심이 열렸으면 좋겠습니다. 배우 열심히 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천우희는 영화 ‘한공주’에서 아픈 사연을 지닌 여고생 한공주를 연기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한공주-여우주연상 천우희, 잘됐다 ” “한공주-여우주연상 천우희, 우와 ” “한공주-여우주연상 천우희, 감동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