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자 손석희, 뉴스룸 대담…감혜자 돌직구 “깍쟁이 같을 줄 알았는데”

입력 2014-12-19 17: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혜자 손석희’ 사진출처|jtbc 방송화면 캡처

'김혜자 손석희'

배우 김혜자가 특유의 해맑은 웃음으로 손석희를 당황케 만들어 이목을 끌었다.

김혜자는 1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룸'에 출연해 손석희 앵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김혜자는 시종일관 특유의 해맑은 웃음을 지으며 인터뷰를 이어갔다.

이에 손석희는 “왜 웃으시느냐”고 물었고, 김혜자는 “선생님을 보니까 웃음이 나온다. 뉴스보면서 깍쟁인 것 같았는데 나한테 안 그러니까 신기하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제가 말입니까?”라고 반문한 뒤 웃음을 참지 못했고 대본을 만지작 거리며 “김혜자씨에게 누가 깍쟁이처럼 굴겠습니까”라고 재치있게 답해 훈훈함이 느껴졌다.

손석희는"선생님을 어떻게 대해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며 "다음 질문을 잊어버렸다"고 대본을 뚫어져라 쳐다 봐 좌중을 폭소케 했다.

누리꾼들은 "김혜자 손석희, 완전 무장해제" "김혜자 손석희, 굿" "김혜자 손석희, 재밌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