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 헤어진 유병재와 대표 대 가수로 인연 “관계 정리”

입력 2015-03-04 14: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지 유병재 결별.

신지, 헤어진 유병재와 대표 대 가수로 인연 “관계 정리”

코요태 신지 측이 농구선수 출신 유병재와의 결별했다.

KYT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4일 “신지와 유병재가 지난해 여름 결별했다”고 전했다.

관계자는 “헤어진 지 6개월 정도 됐다. 자연스럽게 관계를 정리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병재는 현재 신지의 소속사 대표로 업무를 보고 있다”면서 “두 사람은 친구이자 동료로 남아 인연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신지와 유병재는 2011년 봄 교제를 시작했으며 그해 가을 열애 중임을 공식 인정했다. 이들은 2012년 말 한 차례 결별했지만 2013년 재결합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신지 유병재 결별, 그렇군” “신지 유병재 결별, 이유가 뭘까” “신지 유병재 결별, 잘 어울렸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병재는 2007년 프로농구단 전주KCC 이지스에 입단해 프로농구 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현재 은퇴 후 KYT 엔터테인먼트의 대표를 맡고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