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장도연 “이용진 짝사랑, 진짜 심각했다”

입력 2015-03-05 22: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라디오스타’ 장도연 “이용진 짝사랑, 진짜 심각했다”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개그우먼 장도연이 과거 개그맨 이용진을 짝사랑했다고 밝혔다.

장도연은 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출연해 화려한 입담과 장기를 뽐냈다.

이날 장도연은 “이용진을 짝사랑한 적이 있다. 그땐 정말 심각했는데 둘이서 아침까지 순댓국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다음에 또 같이 먹자고 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지나갈 때마다 생각나서 계속 순댓국집에 언제 갈 건지 물어봤더니 나중에 ‘미안해’라는 문자가 왔다”고 덧붙였다.

이 때문에 장도연은 이국주와 함께 점집도 찾아갔다고. 그는 “낮에 한강서 돗자리를 펴놓고 치킨이니 뭐니 시켜먹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장도연 이용진.

사진=장도연 이용진.
동아닷컴 연예뉴스팀/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