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조동혁, 빨간 목티 패션 “스타일리스트와 싸운것 아니냐” 질문에…

입력 2015-03-13 13: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KBS2‘해피투게더’캡처

'해피투게더 조동혁'

배우 조동혁이 화제가 됐던 ‘빨간 목티 패션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1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 조동혁은 과거 한 제작발표회에서 빨간색 목폴라 티셔츠에 스트라이프 팬츠를 입어 이슈가 됐던 상황을 언급했다.

그는 “스타일리스트가 해준 거다. 굉장히 이슈가 됐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에 이규한은 “이 형이 대단하다고 생각하는 게 이때 같이 일하던 스타일리스트랑 아직도 일한다.”라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조동혁은 “그때 스타일리스트가 내가 슬림해졌다고 몸매를 보여주고 싶다면서 택한 옷이다”며 “색깔이 너무 진해서 ‘다른 색깔은 없냐’고 물으니 초록색이랑 파란색이 있다고 하더라”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스타일리스트와 싸웠는 지에 대한 질문에 조동혁은 “제가 마지막에 올라갔는데 굉장히 술렁거리더라. 그날 내가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했다”고 회상했다.

이날 '해피투게더3'는 '브로맨스 특집'으로 꾸며져 김성주·석주일·박준형·데니안·이규한·조동혁이 출연했다.

'해피투게더 조동혁, 해피투게더 조동혁, 해피투게더 조동혁, 해피투게더 조동혁'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