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조동혁, 김신영 “이상형이 저 같은 여자냐”고 묻자 표정 변화가…

입력 2015-03-13 15: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KBS‘해피투게더3’캡처/ 해피투게더 조동혁

'해피투게더 조동혁'

12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3’에서 배우 조동혁이 김신영의 발언에 ‘드라마 전용 표정’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MC들과 게스트들은 조동혁에 대해 조용한 성격인 것 같다고 말했고 MC 김신영은 조동혁에게 “내성적인 남자들은 밝은 여자를 좋아하지 않나”고 질문했다.

이에 조동혁은 “그렇다. 둘 다 조용하면 아무래도 재미없으니까”라며 동의했다. 그러자 이를 들은 김신영이 조동혁에게 “그럼 이상형이 저 같은 여자냐”고 묻자 그는 아무 말 없이 싸늘하게 쳐다보았다.

이에 MC 유재석이 “드라마에서 저 표정 봤다”고 말했고, 데니안도 “살인하기 직전의 눈빛이다”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조동혁은 이날 ‘실장님 전문 배우’ 이미지를 갖게 된 이유에 대해 “처음에는 감독님들이 ‘넌 액션이 어울린다’고 했었다.

그런데 실장님 역할을 맡은 뒤 이 이미지만 보고 계속 실장 역할에만 섭외됐다. 첫 단추가 잘못 꿰어진 것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12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는 ‘브로맨스 특집’로 꾸며진 가운데 아나운서 김성주, 전 농구선수 석주일, 가수 박준형, 데니안, 배우 이규한, 조동혁이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자랑했다.

'해피투게더 조동혁'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