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하석진, 허술한 냉장고에 “간병인 있어야 할 것 같다”

입력 2015-09-21 21: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냉장고를 부탁해’ 하석진, 허술한 냉장고에 “간병인 있어야 할 것 같다”


‘냉장고를 부탁해’ 하석진, 허술한 냉장고에 “간병인 있어야 할 것 같다”
하석진의 반전 냉장고가 공개된다.
21일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배우 하석진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하석진은 깔끔한 이미지와는 달리 냉장고 속은 허술함이 드러났다. 하석진은 "냉장고 관리는 이렇게 하는 거다"라며 지난주 MC들에게 호되게 당한 김영광에게 의기양양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에 MC 김성주는 "생각보다 지저분하다"라고 전했고, 정형돈은 "이 정도면 간병인이 있어야 하는 게 아니냐"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한 하석진의 냉장고에서도 출처를 의심하게 하는 물건이 발견 되었는데, 김영광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이건 100%다"라며 MC 김성주, 정형돈과 함께 하석진을 몰아가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반전 뇌섹남 하석진의 냉장고와 김영광과의 살벌한 폭로전은 21일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