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첫 단독콘서트 8월 19·20일 개최 확정 [공식입장]

입력 2017-07-05 10: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레드벨벳, 첫 단독콘서트 8월 19·20일 개최 확정 [공식입장]

신곡 ‘빨간 맛 (Red Flavor)’으로 컴백하는 레드벨벳(Red Velvet)이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레드벨벳은 오는 8월 19~20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Red Room’(레드룸)을 개최할 예정이어서 글로벌 음악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이 기대된다.

특히 레드벨벳은 2014년 ‘행복 (Happiness)’으로 데뷔, ‘Ice Cream Cake’, ‘Dumb Dumb’, ‘러시안 룰렛 (Russian Roulette)’, ‘Rookie’ 등을 연이어 히트시키며 명실상부 대세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한 만큼, 레드벨벳의 다채로운 음악과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이번 콘서트 역시 뜨거운 반응을 얻을 전망이다.

이번 공연의 티켓 예매는 오는 13일 오후 8시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에서 진행됨은 물론, 가족 단위의 관객들을 위한 해피패밀리석 및 장애인을 위한 휠체어석 예매도 같은 날 오전 10시부터 가능하며, SMTOWN TRAVEL을 통한 오피셜 해외 팬 투어도 진행될 예정이어서, 열띤 반응이 예상된다.



또한 레드벨벳은 오는 9일 낮 12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여름 미니앨범 'The Red Summer'(더 레드 서머)의 전곡 음원을 공개하며, 10일에는 음반이 발매되는 만큼, 여름 가요계를 뜨겁게 달굴 레드벨벳의 행보가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레드벨벳은 오는 8일 오후 6시부터 서울 상암동 월드컵 경기장에서 개최되는 ‘SMTOWN LIVE WORLD TOUR VI in SEOUL’에서 신곡 ‘빨간 맛 (Red Flavor)’을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