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어반베이스, 건축가용 AR 서비스 출시

입력 2019-03-05 14: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타트업 어반베이스는 건축가를 위한 3D 클라우드 기반 증강현실(AR) 프레젠테이션 툴 ‘AR 스케일’을 5일 출시했다.

기존 홈디자이닝 AR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어반베이스 AR’이 집 꾸미기에 관심 있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했다면, ‘AR 스케일’은 건축가의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데 초점을 맞춘 전문가 버전 서비스다.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건축가가 모형을 만들 필요없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등 모바일 디바이스로 자신의 작품을 보여줄 수 있다. 1대1 스케일 모드를 활용하면 시공할 건축 부지에 3D 모델을 띄어놓고 주변 환경과 건축물의 조화도 미리 볼 수 있다. 건축주로서는 의뢰한 건축물을 좀 더 사실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셈이다.

‘AR 스케일’은 또한 각기 다른 3D파일 포맷을 웹과 모바일에서 쓸 수 있는 표준 포맷으로 변환해주고 클라우드 공유 기능을 제공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온라인 협업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사용자가 ‘AR 스케일’ 홈페이지의 마이 드라이브에 3D파일을 업로드하면 AR 모드로 바로 변환되며, 이때 생성된 AR용 QR코드를 스캔해 실제 공간에서 작품을 증강현실로 배치해볼 수 있다.

어반베이스는 출시를 기념해 31일까지 이벤트를 진행한다. ‘AR 스케일’을 사용하고 자신의 3D 작품을 커뮤니티 갤러리에 공개한 사람 중 추첨을 통해 에어팟(1명), 스타벅스 기프티콘(30명), 후드집업(10명) 등을 증정한다.

스포츠동아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