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대한민국 봉사 대상 시상식 2관왕 “선한 영향력 끼치겠다”

입력 2019-11-06 08: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갓세븐, 대한민국 봉사 대상 시상식 2관왕 “선한 영향력 끼치겠다”

그룹 GOT7(갓세븐)이 '2019년 대한민국 봉사 대상' 시상식에서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유엔봉사단과 한국국제연합봉사단은 지난 5일 서울시 영등포구 KBS 아트홀에서 2019년 대한민국 봉사 대상 시상식을 주최했다.

'대한민국 봉사 대상'은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나눔과 봉사에 공을 실천한 기관 또는 개인에게 시상하는 역사와 전통이 있는 상이다.

GOT7은 사회 공헌활동에 적극 참여해 따뜻한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대한민국 봉사 대상'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상'을 수상했다.

GOT7은 "뜻깊은 상을 받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하고 매우 영광"이라며 "GOT7으로서 많은 사랑과 응원을 받아, 그 원동력으로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께 힘을 보태고 싶었다"고 겸손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많은 분들께 도움이 되고 희망을 전하는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GOT7이 될 수 있도록 고개 숙여 노력하겠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GOT7은 2018년 2월부터 약 2년 동안 소방청 홍보대사로 활동 중이며 한국 청소년 연맹 홍보대사, 강남구청 G+ 스타존 기부 홍보대사, 감사편지 쓰기 공모전 홍보대사를 역임했다.

작년에는 네이버 해피빈 펀딩을 통해 소방관을 응원하는 S.A.V.E(‘S’uperheroes ‘A’ttract ‘V’aluable ‘E’nergies) 캠페인을 진행했다.

최근에는 난치병으로 투병 중인 팬을 공연장에 초대해 "GOT7 공연을 관람하고, 직접 만나보고 싶다"는 소원을 이뤄주는 등 사회 공헌활동 'KEEP SPINING, KEEP DREAMING with GOT7' 프로젝트를 펼치고, 전 세계 난치병 아이들의 꿈을 응원하는데 앞장섰다.

해당 프로젝트는 'EDM(Every Dream Matters! : 세상의 모든 꿈은 소중하다)'이라는 캐치프레이즈 아래, 메이크어위시재단과 JYP엔터테인먼트가 함께 진행하는 대표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사업이다.

GOT7은 지난 4일 새 앨범 'Call My Name'과 타이틀곡 '니가 부르는 나의 이름'을 발매하고 팬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