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라디오, 유튜브 겨냥 팬덤 프로그램 ‘온앤오프의 온에어’ 런칭 [공식]

입력 2019-11-06 16: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 라디오, 유튜브 겨냥 팬덤 프로그램 ‘온앤오프의 온에어’ 런칭 [공식]

KBS 라디오 디지털 오디오부가 신개념 프로그램 ‘온앤오프의 온에서’를 런칭한다.

기존 라디오 플랫폼에서의 공중파 라디오의 지위가 점차 약해지고 있는 지금, 유튜브를 중심으로 한 디지털 오디오 시장에서의 생존은 KBS라디오에게도 큰 위기와 도전이 되고 있다. 특히 아이돌을 중심으로 한 팬덤의 확장은 오디오 시장에서도 가장 확실한 보증수표가 된지 오래다. 단지 기존의 초대석 형식의 접근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 세 명의 피디가 만나서, 각자의 전문분야를 한 아이돌 그룹을 통해 표현하는 팬덤 직격형 프로그램을 기획, 제작하고 있다.

최근의 팬덤은 아이돌 그룹 그 자체에도 존재하지만 멤버 개개인의 진솔한 표현과 개인적인 매력에 보다 집중하는 경향이 강하고, 기존의 몇몇 대형 아이돌 그룹만이 아니라 신생 아이돌 그룹을 팬들의 정성으로 키워내는 형식의 팬덤 또한 상당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이 세 명의 피디가 고른 아이돌 그룹이 바로 <온앤오프>다.

<와이파이 초한지, 삼국지>, <마담셜록> 등 오디오 드라마에 전문성을 쌓아온 김호상PD가 리드보컬 효진을 주인공으로 삼은 드라마 <실연박물관>을, <슈키라>등 라디오 예능 프로그램에 특화된 김민정PD가 온앤오프 멤버들을 오롯이 주인공으로 삼은 뉴트로 예능 프로그램 <추억은 방울방울>을, 그리고 뮤지션이자 다양한 장르의 음악 프로그램 제작에 십여년 이상의 공력을 가진 이충언PD가 조정치, 레이디제인과 만들어내는 프로그램이 .

드라마와 예능, 음악을 통해 온앤오프 각 멤버가 가진 개성을 한껏 뽐내는 오직 한 아이돌만을 조명한 종합 선물세트같은 프로그램이 바로 <온앤오프의 온에어>다.

이 프로그램은 디지털 전용 콘텐츠로 이미 48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는 KBS KONG 유튜브 채널에서 이미 지난 10월 28일부터 서비스되고 있으며,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주 팬덤들과 소통하며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고 있는 중이다. 올해 연말까지 10주간 업로드될 <온앤오프의 온에어>는 온앤오프의 팬들 뿐 아니라 아이돌 개개인과 팬들의 접점을 확대시키는 새로운 모델로서의 시험대가 될 전망이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