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현♥오연서 ‘하자있는 인간들’ 첫 티저…新 개념 로코 탄생

입력 2019-11-07 13:5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재현♥오연서 ‘하자있는 인간들’ 첫 티저…新 개념 로코 탄생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의 첫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27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연출 오진석/ 극본 안신유/ 제작 에이스토리)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오늘(7일) 공개된 1차 티저 영상 속에는 핑크뮬리 밭에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를 하고 있는 오연서(주서연 역)와 안재현(이강우 역) 커플의 풋풋한 모습은 물론 장난기 가득 담긴 모습까지 담겨있어 색다른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특히 그녀가 뒤돌 때마다 능청스럽게 하트와 윙크를 발사하는 안재현과 그의 애정표현에 떨떠름한 오연서의 상반된 모습은 유쾌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상승시키고 있다.

또한 로맨틱하게 오연서의 손을 잡으려는 안재현과 그의 손목을 꺾으며 “적당히 해라 손모가지 날아가기 전에”라고 나즈막히(?) 경고하는 오연서의 모습에선 달라도 너무 다른 두 사람의 연애 스타일을 엿 볼 수 있어 흥미진진한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분위기가 정점에 달한 순간 “나 배 또 아파”라고 말하며 배를 움켜쥔 안재현이 “망 봐줘”라고 외치며 뛰어가는 모습은 폭소를 자아낸다.

이에 한 가득 짜증내는 오연서는 마냥 달달한 커플의 연애만이 아닌 동갑내기 커플의 상극 케미까지 선사해 오직 ‘하자있는 인간들’에서만 만날 수 있는 2019 新 청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고 있다.

사진제공=MBC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