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금빛 가미된 3rd 유니폼 출시

입력 2019-11-13 16: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축구 K리그1 대구FC가 써드(3rd) 유니폼을 출시한다.

대구FC(이하 대구)의 공식 용품 후원사는 12일(화), 대구FC의 세 번째 유니폼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써드 유니폼은 ‘골든 나이트 팩(GOLDEN NIGHT PACK)’이란 이름의 스페셜 킷으로 제작되었다.

이번 써드 유니폼은 최근 2년간 화끈한 경기력과 눈부신 성적을 바탕으로 K리그의 강팀으로 거듭난 대구의 금빛 나날을 기념하기 위해 디자인되었다. 지난 시즌 창단 첫 FA컵 우승과 함께 아시아 챔피언스리그(ACL)에 진출한 대구는 올 시즌을 맞이하면서 새로운 경기장인 DGB대구은행파크로 홈구장을 옮기기도 했다. 그리고 첫 상위스플릿에 진출하며 눈부신 성장을 거듭해왔다.

이를 모티브로 한 이번 스페셜 킷은 대구의 금빛 나날들을 기억하고 새 경기장의 설렘을 아름다운 금빛으로 표현하였다. 한 시즌을 낮과 밤의 순환으로 봤을 때 지난 시즌 대구는 후반기에 유난히도 눈부신 아름다운 밤을 보냈다. 그리고 또다른 역사를 만들어갈 새로운 홈 경기장과 함께 이번 시즌을 맞이했고 어느덧 한 시즌의 밤을 맞이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최근 2년 동안 눈부시게 비상한 대구의 역사적인 금빛 밤들을 기념하기 위해 ‘골든 나이트’ 콘셉트로 디자인되었다. 이번 써드 유니폼은 푸른 대구의 이미지에 금빛을 더해 세련미가 가미될 예정이다.

이번 써드 유니폼 스페셜 킷은 필드선수 버전과 GK 버전 두 가지로 구분되며, 어센틱은 12만9000원 레플리카는 8만 9000원으로 각각 판매될 예정이다. 별도로 마킹을 구매할 수 있으며, 해당 제품은 용품 후원사의 온라인 스토어와 대구FC 공식 오프라인 팀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대구는 A매치 기간이 끝난 이후인 23일(토) 오후 2시, 춘천 송암 스포츠타운에서 강원FC와의 리그 37라운드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36라운드가 끝난 현 시간 기준, 대구는 승점 51점으로 4위에 랭크되어 있다. 상위스플릿이 2경기밖에 남지 않은 시점에서 이번 강원과의 경기는 다음 시즌 아시아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기 위한 중요한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