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릴라 데이트’ 슬리피-딘딘 출격…드디오 용진호와 만남

입력 2019-11-13 17: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괴릴라 데이트’ 슬리피-딘딘 출격…드디오 용진호와 만남

tvN D '괴릴라 데이트'에 MC 용진호를 위협할 슬리피-딘딘 콤비가 출격한다.

tvN D 디지털 예능 '괴릴라 데이트'는 누구도 상상하지 못한 괴이한 스타 게스트를 모시고 펼치는 국내 최초 '푸대접 길방(길거리 방송)' 토크쇼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대세 개그맨 이용진과 이진호, 일명 '용진호' 콤비가 MC로 활약하며 게스트를 향한 존중과 푸대접이 뒤섞인 진행을 선보이며 신선한 웃음을 유발한다. 조세호, 스윙스, 비와이, 정혁, 사이먼 도미닉 등 핫한 스타들이 '괴릴라 데이트'를 방문해 어디서도 밝힌 적 없는 속마음을 밝히고 웃픈(?) 루머를 직접 해명하며 폭소를 선사했다. 오늘(13일, 수) 오후 6시 공개되는 '괴릴라 데이트'에는 슬리피와 딘딘이 게스트로 나서 기대를 모은다.

이용진과 이진호가 "개인적으로 꼭 모시고 싶었던 분들"이라고 밝힌 슬리피와 딘딘은 용진호 콤비의 케미스트리 만큼이나 남다른 호흡을 자랑한다. 서로가 소울메이트이자 원동력이라고 밝힌 두 사람이 어떤 활약을 펼쳤을지 궁금증이 증폭되는 상황. 먼저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명실상부 대세의 길을 걷고 있는 딘딘은 요즘 기분을 묻는 질문에 "일희일비 안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답해 용진호를 질색하게 만든다. 슬리피는 다시 활동을 시작하며 느낀 심정을 개그와 섞어 고백하며 여전한 예능감을 뽐낸다.

이용진과 이진호는 예능감 만렙을 자랑하는 두 래퍼에 맞서 "그냥 둘 다 오늘 죽여버리자"라며 목욕탕 목격설, 통장 잔고 등 역대급 루머 해명을 요구했다는 후문. 여유로워 보이던 슬리피와 딘딘을 당황하게 만든 용진호의 질문과 폭로가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한편 오래된 인연을 자랑하는 슬리피와 딘딘은 처음 고백하는 서로에 대한 속마음으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고. 뿐만 아니라 용진호와 슬리피, 딘딘은 악플에 대한 솔직한 의견을 밝혔다고 전해져 관심이 집중된다.

제작진은 "용진호와 슬리피, 딘딘은 평소에도 가까운 사이인만큼 역대급 디스전을 펼친다. 네 사람의 티키타카가 폭발하며 레전드 편이 탄생했다"며 "또한 슬리피와 딘딘은 어디서도 말한 적 없는 심정을 전격 공개했다. 웃음과 감동을 넘나드는 '괴릴라 데이트'가 될 예정인 만큼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라고 전했다.

tvN D '괴릴라 데이트'는 매주 수요일 오후 6시 tvN D ENT. 유튜브,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