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배구공 맞은 이재영, 응징의 주먹~

입력 2019-11-13 20: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3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2019-2020 도드람 V리그’ 수원 현대건설과 인천 흥국생명의 경기가 열렸다. 현대건설 마야의 공격에 머리를 맞은 흥국생명 이재영이 사과하러 온 마야에게 주먹을 쥐며 장난치고 있다. 수원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