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정규 2집 초동 판매량 7만장 돌파

입력 2019-11-21 09: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마마무 정규 2집 초동 판매량 7만장 돌파

걸그룹 마마무가 새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한터차트에 따르면 마마무의 두 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은 초동 판매량(11월 14일~11월 20일 집계) 70,500장을 기록하며, 데뷔 후 가장 높은 초동 판매량 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 3월 발표한 'White Wind' 보다 32,000장 더 많은 수치이자 마마무 역대 최고 성적이다.

특히, 마마무는 새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으로 앨범 발매 첫 날에만 5만 1천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막강한 팬덤 화력을 뽐냈다.

이에 힘입어 마마무는 가온차트가 18일 발표한 2019년 46주차(11월 10일~11월 16일) 소매점 앨범 차트에서 1위에 랭크되기도 했다.

이처럼 마마무는 탄탄한 국내외 팬덤을 중심으로 음반 판매 부문에서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하며 대세 행보를 잇고 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