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영화 ‘캣츠’ 크리스마스 이브 개봉…황홀한 비주얼의 세계

입력 2019-11-21 11: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뮤지컬 영화 ‘캣츠’가 크리스마스 이브에 개봉한다.

전세계 최고의 뮤지컬 ‘캣츠’를 스크린으로 탄생시킨 올 겨울 최고의 뮤지컬 대작 영화 ‘캣츠’가 12월 24일 크리스마스 이브 개봉을 확정하며, 올 연말 극장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특히 크리스마스 이브에 개봉하는 만큼 전 세대 관객들이 즐길 수 있는 엔터테이닝 무비의 탄생을 예고하며, 2019년 연말 극장가의 황홀한 대미를 장식할 것을 기대케 한다.

이와 함께 ‘캣츠’는 황홀한 비주얼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포스터 속 다양한 고양이 캐릭터들의 등장은 물론, 1년에 단 한 번 펼쳐지는 축제의 비주얼까지 선사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여기에 “뮤지컬 그 이상의 감동”이라는 카피 역시 스크린을 통해 구현될 전율의 퍼포먼스를 기대케 한다. 특히 운명을 바꿀 단 하루의 마법 같은 기회를 얻기 위한 고양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만큼 고양이 캐릭터들의 각기 다른 개성이 고스란히 담겨있어 눈길을 끌며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한편, 영화 ‘캣츠’는 동명의 뮤지컬이자 시대를 뛰어넘어 사랑받아 온 명작 ‘캣츠’를 영화화한 작품으로, ‘레미제라블’의 거장 톰 후퍼 감독과 전설의 뮤지컬 대가 앤드류 로이드 웨버가 조우한 초특급 프로젝트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여기에 ‘드림걸즈’의 제니퍼 허드슨과 최고의 팝스타 테일러 스위프트를 비롯해 이드리스 엘바, 프란체스카 헤이워드, 주디 덴치, 이안 맥켈런, 제이슨 데룰로, 제임스 코든, 레벨 윌슨 등 뮤지컬 영화 사상 최강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특히 ‘캣츠’는 전세계를 사로잡은 명곡이자 뮤지컬 대표곡 ‘Memory’ 등의 아름다운 사운드트랙과 함께 영화에서만 들을 수 있는 새로운 사운드트랙까지 예고하며 지금까지 본 적 없는 경이로운 세계로 인도할 예정이다.

이같이 압도적 비주얼과 음악, 황홀한 감동을 전하기 위해 화려한 막을 연 전율의 뮤지컬 대작 ‘캣츠’는 12월 24일 대한민국에서 개봉한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