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이한 “이미지 변신 갈망 커, 다양한 모습 보여주고파” [화보]

입력 2019-11-22 08: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진이한 “이미지 변신 갈망 커, 다양한 모습 보여주고파” [화보]

영화 ‘얼굴없는 보스’로 오랜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 배우 진이한이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함께 2019년 12월 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보 속 진이한은 부드러우면서도 카리스마 있는 매력을 보여주며 숨겨진 매력을 발산했다.

드라마 MBC ‘기황후’, ‘개과천선’, tvN ‘크로스’ 등 다양한 장르를 섭렵하며, 특유의 진중함과 카리스마 있는 역할로 입지를 다져온 진이한은 영화 ‘얼굴없는 보스’를 통해 그동안 보여준 적 없는 와일드한 모습으로 대중들의 앞에 섰다.

처음 도전해보는 액션 장르에 대한 소감을 묻자 “이미지 변신에 대한 갈망이 있었다. ‘얼굴없는 보스’는 그것을 어느 정도 해소할 수 있었던 작품”이라며, “촬영 전, 배우들과 함께 액션스쿨에 다니는 등 색다른 경험이었고, 처음 도전해보는 장르라 아쉬움도 있지만 배우들 간의 합이 좋아 그 자체로 감사했다”고 전했다.

평소 팬들과 소통하는 것을 좋아한다는 진이한은 “팬들의 SNS 계정을 팔로우 하기도 한다”며 팬들에 대한 애정도 숨기지 않았다.

작품뿐 아니라 취미생활도 새로운 것에 도전해 보는 것을 좋아한다는 진이한은 “지금의 진이한으로서 보여드리고 싶은 모습이 많다. 일상생활이든 작품을 통해서든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앞으로의 포부를 전했다.

진이한의 솔직한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19 12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