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I Got a Boy’, 美 빌보드 ‘10년을 정의하는 100곡’ 선정

입력 2019-11-22 14: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녀시대의 히트곡 ‘I Got a Boy’(아이 갓 어 보이)가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10년을 정의하는 100곡’에 선정되었다.

빌보드는 21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2010년대 음악 산업에 결정적인 영향을 준 노래 100곡을 선정한 ‘10년을 정의하는 100곡 (THE 100 SONGS THAT DEFINED THE DECADE)’을 발표했으며, 소녀시대는 2013년 발매한 정규 4집 타이틀 곡 ‘I Got a Boy’로 K-POP 걸그룹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려, 글로벌한 위상을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빌보드는 ‘I Got a Boy’에 대해 “소녀시대의 히트곡 ‘I Got a Boy’는 독창성이 장르의 제한이나 개인의 예술적 정체성에 구애 받지 않을 때 어떤 결과물이 탄생하는지 세상에 보여줬다. 2010년대 후반으로 갈수록 K-POP 뿐만 아니라 점점 더 많은 뮤지션들이 장르의 경계를 뛰어넘어 더욱 역동적인 음악을 만들어내고 있다. ‘I Got a Boy’는 미래 음악 산업이 지향해야 할 지표가 되었고, 21세기 음악적 실험주의의 한계를 더욱 확장시킨 곡이다”라고 호평했다.

또한 “‘I Got a Boy’ 뮤직비디오는 음악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다양한 색채의 영상미로 전 세계적인 흥행을 이끌었고, 2013년 ‘유튜브 뮤직 어워즈’에서 ‘올해의 비디오’ 상을 수상하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고 조명해 눈길을 끌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