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 “바이브·송하예 등처럼 사재기 하고파”…실명언급 파장

입력 2019-11-24 12:1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박경 “바이브·송하예 등처럼 사재기 하고파”…실명언급 파장

블락비 박경이 특정 가수 실명을 언급하며 ‘음원 사재기’를 저격했다.

박경은 24일 트위터 계정을 통해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처럼 장덕철처럼 황인욱처럼 (음원) 사재기 좀 하고 싶다”고 적었다.

사재기 앞에 음원이라고 직접 표기하지 않았지만, 박경은 해당 가수들의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했다. 특히 실명을 언급해 그 파장이 예상된다. 무엇보다 바이브 경우 블락비로 데뷔한 박경보다 선배 가수다. 그런데도 박경은 아랑곳하지 않고 선·후배 가수들을 저격하며 ‘음원 사재기’ 의혹에 불을 지폈다.

하지만 박경이 언급한 가수들은 아직 이렇다 할 입장 등을 내놓지 않고 있다. 박경이 쏘아 올린 ‘음원 사재기’ 의혹이 가요계에 어떤 파장을 일으킬지 주목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