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강남♥이상화 신혼집 입주기…길 한복판 대책회의

입력 2019-11-25 16: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강남♥이상화의 신혼집이 최초 공개된다.

강남, 이상화는 “결혼할 때 1일, 신혼집 들어갈 때 또 1일”이라며 신혼집 입주에 대한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곧이어 공개된 두 사람의 신혼집은 과거 강남 어머니의 취향으로 가득했던 모습에서 180도 탈바꿈 되어 있어 모두의 감탄을 자아냈다. 강남은 이상화 맞춤식 인테리어를 설명하기 바빴고, 이상화 역시 “예쁘다”를 연발하며 달라진 신혼집을 감상했다.

신혼집 입주를 위해 이상화는 챙겨온 짐을 풀기 시작했다. 이어 이상화의 절친 고다이라 나오 선수가 보내준 신혼 선물을 공개됐다. 그녀는 이상화가 좋아하는 귀여운 캐릭터 커플 머그잔을 선물로 보내 두 사람을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강남과 이상화는 침대에 누워 신혼의 달달함에 취해있었다. 이때 갑자기 걸려온 전화 한 통에 위기가 찾아왔다. 밖을 나가보니 2.5t 트럭에 짐이 꽉 차있었다. 알고 보니 인테리어 전에 맡겼던 강남의 짐이 온 것.

꿈같던 신혼집 입주 중 갑작스러운 이삿짐 등장에 두 사람은 과연 무사히 신혼집 입주를 할 수 있을지, 강남♥이상화의 달콤 살벌 신혼집 입주기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