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챔피언스리그] 올림피아코스 카마라 “토트넘 감독 교체 우리와 상관 없다, 승점이 목표”

입력 2019-11-26 09: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그리스 올림피아코스 미드필더 모하메드 카마라가 토트넘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올림피아코스와 토트넘은 27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9-20 UEFA 챔피언스리그 B조 조별예선 5차전을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공식 기자회견에서 올림피아코스 페드로 마르틴스 감독은 "내일은 아주 중요한 경기다. 리그에서 무승부를 거두고 왔지만 선수들이 반응하길 기대한다. 아주 좋은 팀과 맞서지만 우린 야망이 있다. 전에도 해봤다"고 말했다.

그는 "항상 나쁜 결과 뒤 가장 좋은 기회는 그 다음 경기다. 우린 아주 잘 준비되어 있다. 열심히 노력했다. 지난 경기는 우리를 더 강하게 만들 것이고 우린 항상 나쁜 결과 후에 다시 돌아온다는 것을 과거에도 여러 번 증명했다"고 덧붙였다.

미드필더 모하메드 카마라 역시 "우리는 올바른 사고방식을 갖고 있고 경기를 잘 수행하려 노력할 것이다. 긍정적이면서 승부욕을 가져야 한다. 우리는 팀과 내일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우리 목표는 승점을 얻는 것이고 토트넘이 감독을 교체한 것은 우리와 상관 없다"며 의지를 불태웠다.

한편, 현재 토트넘은 2승 1무 1패(승점 7점)로 조 2위를 달리고 있고 올림피아코스는 1무 3패(승점 1점)로 조 최하위다. 하지만 올림피아코스가 얻은 승점 1점은 홈에서 토트넘에게 얻어낸 것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