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아,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 특별출연 [공식]

입력 2019-11-26 10: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승아,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 특별출연 [공식]

오승아가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 2020' 두 번째 작품 '아내의 침대'에 특별출연 한다.

tvN '드라마 스테이지'는 '신인 작가 데뷔 무대'라는 의미를 담은 tvN 단막극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세 번째 선을 보인다. ‘아내의 침대’는 결혼식 날 아내를 잃은 한 남자의 특별한 이별 대처법을 블랙코미디로 담아낸 드라마다.

오승아는 극 중 심정우(이이경 분)의 부인 이이나 역으로 등장한다. 대학 동기이자 연인인 정우와 스물여덟에 결혼했지만, 결혼식 직후 교통사고로 사망하며 드라마 전개의 시작을 알림과 동시에 강렬한 임팩트를 더할 예정이다.

걸그룹 레인보우로 데뷔한 오승아는 KBS2 ‘TV소설 그 여자의 바다’, tv조선 ‘대군’, MBC ‘비밀과 거짓말’ 등 다양한 캐릭터를 통해 연기자로 성공적인 변신을 하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12월 2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일일드라마 ‘나쁜사랑’에서 욕망의 화신 황연수 역을 맡아 다시 한번 그의 연기 변신에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한편,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 2020’ 두 번째 작품 ‘아내의 침대'는 오는 11월 30일(토)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