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해효X조우진, 흑백 카리스마 [화보]

입력 2019-11-26 10: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권해효X조우진, 흑백 카리스마 [화보]

서울독립영화제의 ‘배우 프로젝트-60초 독백 페스티벌’을 기획한 배우 권해효와 올해에 힘을 보태게 된 배우 조우진의 화보와 인터뷰가 <마리끌레르> 12월호에서 공개되었다.

배우 권해효는 독백 페스티벌을 통해 배우들을 응원하고 오래 버티고 배우로 살아가는 일에 대해 말하고 싶다고 전했다. 배우 조우진은 독백 페스티벌 예심을 진행하며 치열하게 연기하는 후배들을 보며 오히려 좋은 자극을 받았다는 소감을 말하며 후배들을 위해 주저하지 않고 직업에 대해 책임지는 배우이고 싶다는 바람을 말했다.

더불어 한국 영화에서 독립영화가 지니는 의미에 대해 묻자 권해효는 현재 한국영화계에는 여성 영화인들의 약진이 눈에 띄는데 이러한 변화는 독립영화계에서는 10여년 전부터 꾸준히 일어나고 있는 변화였으며 이는 독립영화를 통해 한국 영화의 내일을 볼 수 있는 반증이라 말했다. 덧붙여 독립영화의 평균 일반 관객 수가 10년전 대비 현저히 떨어진 것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또한 독백 페스티벌을 시발점 삼아 이런 기회가 더 많아지기를 바란다는 조우진은 무명이었을 때나 지금이나 배우로서 크게 달라진 것은 없으며 여전히 계속 노력하고 꿈꾸며 길을 가고 있다 말했다.

한편 독립영화계의 신진 배우를 발굴하고 활동을 독려하고자 기획된 ‘배우 프로젝트-60초 독백 페스티벌’ 본선 심사는 오는 11월 28일 개막하는 제 45회 서울독립영화제 기간 중 진행될 예정이다. 제 45회 서울독립영화제는 11월 28일부터 12월 6일까지 개최된다.

항상 인상적인 연기를 보여주는 배우 권해효와 조우진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12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