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쌤은 동년배’ 아스트로, 막내온탑→솔직 입담…예능 포텐 터졌다

입력 2019-11-29 09: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내 쌤은 동년배’ 아스트로, 막내온탑→솔직 입담…예능 포텐 터졌다

그룹 아스트로(ASTRO)가 지난 28일 라이프타임 유튜브 채널 ‘내 쌤은 동년배’에서 아이돌 대표 ‘예능돌’다운 비글미를 뽐냈다.

아스트로는 등장부터 남다른 흥으로 MC 김동현의 어깨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이어 펼쳐진 ‘일일 리더’ 쟁탈전에서 아스트로 멤버들은 리더 진진의 자리를 얻기 위해 망가짐도 서슴지 않았다. 막내 윤산하는 진진과의 ‘당연하지’ 게임에서 거침없는 입담으로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일일 리더 자리를 위해 MJ는 멤버들의 간지럼을 참아내기도 하고, 라키는 김동현과 눈싸움 한판을 벌이기도 했다.

일일 리더가 된 윤산하는 ‘막내 온 탑’ 면모를 가감없이 드러냈다. 멤버들이 신곡 소개를 권하자 윤산하는 “소개는 내 담당이 아니잖아. 은우 담당이잖아”라고 재치 있게 대답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안무 전수 코너에서 아스트로는 진지하고 프로다운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잔상 안무’, ‘플라잉 안무’ 등 이번 여섯 번째 미니 앨범 ‘BLUE FLAME’(블루 플레임)의 타이틀곡 ‘Blue Flame’의 격렬한 안무를 완벽하게 선보였다. 안무를 전수받은 김동현은 “안무가 서 있는 것과 그라운드를 넘나드는 아이돌계의 UFC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아스트로는 여섯 번째 미니 앨범 ‘BLUE FLAME’의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