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삼 영입한 KIA 타이거즈 “코칭스태프 논의 거쳐 향후 스케줄 결정”

입력 2019-12-02 1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무적 신분이 된 투수 홍상삼(29)을 영입했다.

영일초-충암중-충암고를 졸업하고 2008년 두산에 입단한 홍상삼은 2009년 KBO리그에 데뷔한 뒤 10시즌 동안 228경기에 출전, 25승 37홀드 11세이브 평균자책점 4.84를 기록 중이다.

홍상삼은 조만간 KIA에 합류해 몸 상태 등을 점검 받을 예정이며, KIA 코칭스태프는 “논의를 통해 홍상삼의 향후 스케줄을 결정할 방침”이라 밝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