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머 법적대응 “양다일 사재기? 노고 훼손하는 언행 삼가길” [공식]

입력 2019-12-02 14: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라이머 법적대응 “양다일 사재기? 노고 훼손하는 언행 삼가길” [공식]

브랜뉴뮤직 대표 라이머가 소속 가수 양다일 사재기 의혹에 법적 대응한다.

라이머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브랜뉴뮤직은 절대 떳떳하지 못한 행위를 하지 않는다"며 "오랜 시간 천천히 자신만의 길을 만들어 온 영다일과 그 시간동안 함께 고생한 전 브랜뉴뮤직 스태프들의 노고를 훼손하는 언행에 선처없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은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의 실시간 차트 캡쳐본이다.


양다일 사재기 의혹은 양다일과 김나영이 함께 부른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이 음원 강자 아이유와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겨울왕국2' OST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면서 불거졌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