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김나영 “사재기 사실무근, 진심 통해…악플에 법적대응”

입력 2019-12-02 14: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전문] 김나영 “사재기 사실무근, 진심 통해…악플에 법적대응”

가수 김나영이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하는 악플러를 상대로 법적 대응을 한다.

김나영의 소속사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는 2일 "김나영은 2012년 `홀로`로 데뷔 이후, 오로지 대중들에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8년이란 시간동안 음악만을 바라보며 천천히 또 꾸준히 달려왔다"며 "그 노력을 알아주고 응원해준 팬분들에게 부끄럽거나 떳떳하지 못한 행위를 한다는 것은 상상도 하지 못할 일"이라고 사재기 의혹을 부인했다.

그러면서 진심을 강조, "다만, 가수 개인에 대한 모독, 심지어 안타깝게 떠난 고인들을 언급하는 도를 넘는 악의적인 행위는 더 이상 묵과하면 안 된다고 생각해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김나영 사재기 의혹은 김나영과 양다일이 함께 부른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이 음원 강자 아이유와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겨울왕국2' OST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면서 불거졌다.



[다음은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당사의 소속 아티스트 김나영을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김나영은 2012년 `홀로`로 데뷔 이후, 오로지 대중들에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8년이란 시간동안 음악만을 바라보며 천천히 또 꾸준히 달려왔습니다. 그 노력과 열정을 평가절하하는 일부 시선도 겸허히 받아들이고 더 좋은 음악으로, 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려야겠다는 마음은 지금도 변함이 없습니다.

그 노력을 알아주시고 응원해주신 팬분들에게 부끄럽거나 떳떳하지 못한 행위를 한다는 것은 상상도 하지 못할 일입니다.

저희는 믿습니다. 진심은 통한다는 것을.

다만, 가수 개인에 대한 모독, 심지어 안타깝게 떠나간 고인들을 언급하는 도를 넘는 악의적인 행위는 더 이상 묵과하면 안 된다고 생각하여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분명히 밝힙니다. 이러한 행위는 금해주실 것을 다시 한번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