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SBS 연기대상] 조정석 최우수상 “‘우리 아내 거미 사랑해”

입력 2020-01-01 00: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19 SBS 연기대상] 조정석 최우수상 “‘우리 아내 거미 사랑해”

조정석이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홀에서는 신동엽, 장나라의 사회로 ‘2019 SBS 연기대상’이 진행됐다.

남궁민-박은빈이 시상자로 나선 가운데, 김남길, 여진구, 정일우, 조정석, 주상욱이 최우수연기상 중편드라마 부문 남자 후보로 호명됐다.

수상자는 조정석. 조정석은 “‘녹두꽃’을 시청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하다. 유의미한 한 시대를 담았던 ‘녹두꽃’을 만난 게 행운이라고 생각했다. 이 작품으로 큰 상을 받게 돼서 더할 나위 없이 기쁘고 행복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6개월 정도의 시간은 말로 표현할 수 없이 행복한 시간이었다. 비록 연기였지만 동학농민혁명, 정봉준 장군과 같은 학창시절에 많이 들어봤던 시대의 이야기를 담은 녹두꽃을 통해 그 시대를 살아본 느낌이었다. 뜨겁게 울고 웃었던 시간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얼마 전에 생일이었다. 생일 선물을 받은 느낌이다”라고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또 “엄마, 돌아가신 아버지, 분당 왕거미 여사님 아껴주셔서 감사하다” 가족들을 향한 감사함을 전했다. 특히 ”자기 일도 바쁘고 콘서트도 바쁜데 지원해준 우리 아내 지연아 사랑해”라고 거미에 대한 사랑을 나타냈다.

한편, 올해의 드라마 후보에는 ‘복수가 돌아왔다’ ‘VIP’ ‘절대그이’ ‘녹두꽃’ ‘의사요한’ ‘맛 좀 보실래요’ 등이 이름을 올렸다.

사진 | SBS 방송 캡처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