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TV조선 ‘바람과 구름과 비’ 캐스팅…어린 인규 [공식]

입력 2020-05-15 09: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최정우, TV조선 ‘바람과 구름과 비’ 캐스팅…어린 인규 [공식]

신예 최정우가 TV CHOSUN 새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극본 방지영/ 연출 윤상호)에 어린 채인규 역으로 캐스팅되었다.

채인규는 최천중(박시후 분)의 친구이자 적인 장동 김씨 집안의 양자이다. 채인규는 천중의 친구이지만, 언제나 천중의 자리와 욕망하는 여인을 쫓는다. 천중을 향한 질투와 걷잡을 수 없는 증오와 악의는 결국 천중의 집안을 몰락시키고 권력가의 집안에 양자로 들어가는 인물이다.

성인 채인규는 배우 성혁이, 어린 시절은 최정우가 연기한다. 극강의 악역을 선보일 것으로 예고되는 최정우는 소속사 루크미디어를 통해 "첫 스크린 신고 작품으로 '바람과 구름과 비'에 출연하게 되어 큰 영광이라고 생각한다. 특히나 윤상호 감독님의 섬세한 지도와 배려로 한층 더 몰입감 있는 연기를 할 수 있었다. 첫 스타트를 끊는 1회부터 아역으로 출연하는 만큼 선배 연기자님, 스텝들께 누가 되지 않고 시청자들에게 좋은 연기를 선보일 수 있도록 모든 걸 쏟아부었다"라며 각오를 밝혔다.

최정우는 무대와 매체를 오가며 활발히 활동 중인 신예로서 연극 '어나더 컨트리', '히스토리 보이즈', '작은 아씨들' 등을 통해 대학로에서 가장 주목받는 20대 연기자로서 자리매김하였고, 웹 드라마 '로팔시', '연오배', '빅픽처 하우스'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각인시켰다.

'바람과 구름과 비'는 운명을 읽는 킹메이커들의 왕위쟁탈전을 그린 드라마다. 21세기 과학문명의 시대에도 신비의 영역으로 남아있는 명리학과 사이코메트리를 소재로 오늘의 현실을 되돌아보는 스토리를 그려낼 예정이다.

배우 최정우가 출연하는 TV CHOSUN 새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는 5월 17일 오후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