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K·태권도진흥재단, 발달장애인 체육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입력 2021-09-15 15: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4일 전북 무주 태권도원 일여헌에서 진행된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태권도진흥재단의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왼쪽)과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이용훈 회장. 사진제공 | 스페셜올림픽코리아

스페셜올림픽코리아(SOK·회장 이용훈)와 태권도진흥재단(이사장 오응환)이 14일 전북 무주 태권도원 일여헌에서 발달장애인의 체육 및 문화활동 참여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발달장애인 선수들의 훈련 추진 ▲국기 태권도 진흥 및 보급 ▲발달장애인 스포츠 활성화 및 인식 개선 등 발달장애인의 체육활동을 지원하고, 나아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들어가는 데 협력할 계획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SOK 이용훈 회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우리나라 국기인 태권도 종목의 발달장애인 생활체육 저변 확대와 더불어 스페셜올림픽 세계대회 정식종목 채택을 위한 의미 있는 첫 걸음이 될 것”이라며 “스페셜올림픽 선수들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약속한 태권도진흥재단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태권도진흥재단 오응환 이사장은 “11월 예정된 제15회 스페셜올림픽 전국하계대회부터 태권도 품새가 정식종목이 됐다. 이를 위해 노력해준 이용훈 회장과 사무국, 그리고 발달장애인 태권도선수들께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며 “태권도진흥재단은 장애인 태권도와 체육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스페셜올림픽코리아와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정재우 기자 jac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