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가상현실 선박 도장 교육센터 개소

입력 2021-11-30 10: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대우조선해양 관계자가 가상공간에서 선박 스프레이 작업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제공 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을 통한 스마트 조선소 구축에 나선다.

대우조선해양은 실감형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을 기반으로 한 선박 스프레이 도장 훈련이 가능한 ‘VR 도장 교육센터’를 개소했다고 29일 밝혔다.

VR 도장 교육센터를 활용하면 실제 선박 블록에 오르지 않고도 블록 형상을 그대로 옮겨온 가상공간에서 선박 스프레이 훈련을 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실제 선박 내부를 그대로 옮겨놓은 가상공간에서 시각, 청각 및 촉각적인 효과까지 몰입감 있는 가상훈련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시간과 공간, 훈련용 자재의 제약 없이 상시 체험이 가능하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도장 VR 교육 프로그램을 직무교육에 적용함에 따라 선박 도장 분야에서 발생할 수 있는 도막 품질 문제 및 자재 사용량 증가에 따른 생산 원가상승의 문제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