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다리 관리법 알려드려요”

입력 2019-05-13 13: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노피 ‘내 다리 사용 설명서’ 캠페인 진행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의 만성정맥부전 개선제 ‘안티스탁스정’이 만성정맥부전의 대표적인 증상들을 살펴보고 일상 속에서 예방·개선할 수 있는 관리법을 제안하는 ‘내 다리 사용 설명서’ 캠페인을 진행한다.

인포그래픽을 활용한 카드뉴스를 통해 소비자들이 만성정맥부전 증상을 이해하고 일상 속에서 실천 가능한 다리 관리법과 다리 부종을 효과적으로 완화시켜주는 천연성 식물성 치료제 ‘안티스탁스정’에 대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만성정맥부전은 다리의 정맥 내 판막이 약해지거나 손상돼 다리의 혈액이 심장 쪽으로 제대로 이동하지 못해 발생하는 혈관 질환이다. 증상이 지속되면 다리가 붓고, 무거워져 통증이나 저림을 유발한다.

‘안티스탁스정’은 자연 상태의 적포도 잎에서 추출한 플라보노이드 성분의 천연 식물성 치료제다. 과거 프랑스 포도농장 농부들이 적포도 잎을 우린 물을 헝겊에 적셔 다리에 붙이는 방식으로 다리의 부기를 다스린 데서 착안해 개발됐다. 안티스탁스정의 활성성분인 비티스비니페라엽건조엑스는 항산화 작용을 통해 손상된 정맥의 세포를 회복시키고, 늘어진 정맥 벽을 회복시켜 염증과 부종이 생기는 것을 방지해 만성정맥부전 증상을 효과적으로 완화시킨다.

사노피 컨슈머 헬스케어 이영림 팀장은 “만성정맥부전은 장시간 앉거나 서서 일하는 직장인은 물론, 급작스러운 체중 증가를 경험했거나 호르몬 질환을 겪는 분들도 흔히 경험할 수 있는 질환”이라며, “내 다리 사용 설명서를 통해 일상 속에서 경험할 수 있는 여러 증상들을 스스로 점검해 만성정맥부전을 예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정용운 기자 sadzoo@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