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투어, 해외여행 현황 알려주는 ‘그린여행’ 오픈

입력 2021-07-01 08: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자가격리 여부와 단계 따라 그린·옐로·레드 분류
카테코리별 해당 국가 여행정보와 관련상품 추천


인터파크투어는 전 세계 해외여행 현황 관련 정보와 상품을 수시로 업데이트해 알려주는 ‘그린여행’을 오픈했다.

그린여행에서는 각 국 코로나19 입국조치 현황을 알려주는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페이지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현지 자가격리가 면제되고 바로 여행 가능한 곳은 ‘그린’, 14일 이내 현지 자가격리 후 여행 가능한 곳은 ‘옐로’, 14일 초과 자가격리 또는 양국 자가격리 해제 시 여행 가능한 곳을 ‘레드’로 분류했다.

각 카테고리에 해당하는 나라별로 필요한 백신접종, 음성확인서 소지 여부, 자가격리 일수 등 필요한 조건을 한 눈에 볼 수 있게 정리했다. 또한 추천 여행지와 관련 여행상품까지 구매 가능하다. 변화하는 상황에 따라 안내하는 나라 수는 순차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현재 그린 여행지는 하와이, 괌, 프랑스, 스위스, 스페인 등을 비롯한 14개국이며 옐로 여행지는 영국, 이탈리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이 해당된다. 레드 여행지는 태국, 베트남 싱가포르를 포함한 8개국이다. 여행 상품은 30만 원대부터 200만 원대까지 당장 출발 가능 상품부터 100% 취소 가능한 얼린 여행 상품까지 다양하게 갖추었다.

정태호 인터파크 마케팅커뮤니케이션팀장은 “나라별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하고 관련 상품까지 선구매할 수 있게 신규 페이지를 개설, 포스트 코로나 해외여행 시장 대비에 박차를 가한다”며 “단순한 상품 판매를 넘어 고객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정보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서비스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