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말레이시아로부터 아시아나 인수 기업결합 승인

입력 2021-09-09 16: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말레이시아 경쟁당국, 아시아나 합병 아니면 회생불가 판단
대한항공은 최근 임의신고국가인 말레이시아 항공 위원회로부터 아시아나항공 인수 및 통합을 위한 기업결합승인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말레이시아 항공 위원회는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합병 추진이 재정적 어려움에 빠진 회생불가기업(Failing Firm)를 살리기 위한 것으로 양사의 합병이 말레이시아의 경쟁법을 침해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1월14일 9개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에 기업결합신고를 진행해 터키, 대만 경쟁당국의 기업결합심사를 통과했다. 태국 경쟁당국으로부터 기업결합심의 종료를 알리는 통보도 받았다. 또한 임의신고국가인 필리핀 경쟁당국도 신고대상이 아니므로 절차를 종결한다는 의견을 보내왔다.


대한항공은 앞으로 대한민국, 미국, EU, 중국, 일본 등 나머지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의 추가 요청사항에 적극 협조하며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조속한 시일 내에 절차를 마무리해 아시아나항공 인수 절차를 마친다는 계획이다.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