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지현, 레트로 섹시걸로 변신… 남심 녹이는 자태 [화보]

입력 2016-03-24 13:5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육아로맨스 드라마 '마이 리틀 베이비'에 출연 중인 포미닛 남지현이 남심을 녹이는 '레트로 섹시걸'로 변신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남지현은 최근 남성지 '에스콰이어' 4월호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 도발적 눈빛의 '레트로 섹시걸'로 분해 신비로운 포스를 자아냈다.

이 화보에서 남지현은 빈티지한 복고풍 스타일링과 함께 그래픽 노블과 다이얼 전화기 등 다양한 소품을 적극 활용한 아찔한 포즈로 도발적 매력을 자아낸다. 특히 발레와 운동으로 다져진 탄력 넘치는 바디라인을 여과 없이 드러낸 남지현은 기존의 '걸 크러시' 매력뿐 아니라 수 많은 남성 팬들의 심장을 저격할 '남심 사냥꾼'으로 섹시스타다운 면모를 발산해 눈길을 끈다.

이날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남지현은 '한국 대표' 걸크러쉬 그룹 포미닛을 이끄는 리더로서의 책임감과 무게, 그리고 멤버들에 대한 고마움 등을 솔직하게 털어 놓았다는 후문. 또한 가수는 물론 연기자로서도 천천히 성장가도를 달리고 있는 남지현의 미래와 포부 등 솔직 담백한 그녀의 속내 역시 만나볼 수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남지현은 국내외를 오가는 바쁜 포미닛 활동과 함께 MBC 맘심저격 육아로맨스 드라마 '마이 리틀 베이비'에서 요가강사 한소윤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매주 토요일 밤 12시 40분 방송.

동아닷컴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에스콰이어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