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재철·김재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정책위의장 선출 [속보]

입력 2019-12-09 13:4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뉴시스

심재철·김재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정책위의장 선출

심재철(5선) 의원이 9일 자유한국당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러닝메이트인 정책위의장에는 김재원(3선) 의원이 당선됐다.

심재철·김재원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총투표 수 106표 중 52표를 얻어 강석호·이장우 의원(27표), 김선동·김종석 의원(27표)를 누르고 각각 신임 원내대표·정책위의장으로 선출됐다.

원내대표·정책위의장 선거에는 총 4개 후보조가 출마했지만, 1차 투표에서 과반을 획득한 후보조가 나오지 않아 1차 투표에서 39표를 얻어 1위를 차지한 심재철·김재원 의원과 각각 28표를 얻어 2위를 차지한 강석호·이장우 의원, 김선동·김종석 의원이 결선 투표에서 맞붙었다.

유기준·박성중 의원은 1차 투표에서 10표를 얻어 탈락했다.

심재철 신임 원내대표는 당선 소감에서 “우리 당이 잘 싸우고 잘 헤쳐나가기 위한 여러분의 고심과 결단이 모였다고 생각한다”며 “선거 과정에서 나온 후보들의 약속을 함께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당장 공수처법, 선거법, 예산안을 갖고 오후에 협상에 들어갈 것 같다”며 “여당 원내대표, 국회의장을 찾아가 예산안 추진을 당장 중단하고, 4+1 협의체는 안 된다. 다시 협의하자고 요구하겠다”고 했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여러분과 함께 우리 당이 반드시 내년 총선에 승리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재원 신임 정책위의장은 “우리가 서로 아껴주고 위해주면서 우리당 의원들이 항상 최고조의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이기는 정당 승리하는 정당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